강풍과 너울속에서..
관리자 2020.03.19
1030 20200319_172257.jpg 



① 출  조  일 : 2020. 3. 19(목)
② 출  조  지 :남해상주면 도보  
③ 출조 인원 : 1명
④ 물       때 : 2물
⑤ 바다 상황 : 강한 바람과 큰 너울파도                      
⑥ 조황 요약 : 4자 후반 감성돔, 3자 가까운 돌우럭(?),  2자 볼락 다수

이른새벽..
재난안전대책본부로 부터 강풍특보가 발효될 예정임을 알린다는 문자가 왔고..
아침뉴스에서도 태풍급 강한 바림이 예상된다는 보도를 접하였습니다..


발품을 좀 팔아야하지만 바람이 많이 부는 날 가끔씩 들리는 상주 직벽홈통을 찿았습니다.
바람과 너울이 심한 날은 낚시여건은 좋지 못하지만 잡아가 적은 이점이 있음을 경험한 경우가 있어 좀 일찍 서둘렀습니다..
물이 뒤집어질 정도로 파도가 심하면 조기철수 하기로 하고...

아늑한 홈통지역이라 큰 바람을 피할 수 있지만..
시간이 지날 수록 너울이 거세지고 홈통을 벗어난 곳은 백파와 포말이 심하게 일어나고..
파도와 포말이 강한 바람에 휘날리며 무지개를 보이기도 하는 별스러운 날씨였습니다..
절벽위 산쪽에서 마른 낙엽이 우수수 회오리 치며 몰려올때는 좀 으스스하기도 했습니다..


초반 준수한 볼락 몇수가 있고 얼마지 않아 30에 가까운 씨알의 보기드문 돌우럭(?)이 보이네요..
연달아 돌우럭 몇수와 볼락들...
드뎌 정조무렵 원줄을 확가져가는 큰 입질이 있어 4짜 후반의 감성돔 한마리를 끝으로 일찍철수 하였습니다.

바람과 너울은 심했지만 기온은 온화하고 맑았습니다..  

=


1 호빙 20-03-20 00:30
언제 한번 불러 주세요
010 82936969
1 팔방찌 20-03-20 08:57
짐은 최대한 간단히 하시고..
조금 힘든 등산하실 준비만 하신다면 연락한번 주세요.
조과에 대해선 장담하진 못합니다..
010 - 8833 - 8787
2 거제가오다시 20-03-20 08:32
도보 싸이즈가 휼륭하네예^^부럽습니다~
손맛 축하드립니다.
1 딸룽아빠 20-03-20 16:46
이야 ~도보로 싸이즈가 대단하십니다
손맛징하게 보고오셨을듯 축하드립니다^^
1 팔방찌 20-03-20 19:04
씨알급은 바람과 너울이 좀 있어야 경계심이 적어 가로 붙는 듯 합니다..
감시합니다..
4 팔방찌 20-03-21 07:27
감사합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댓글 작성하기
게시판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