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순이와 문돌이
관리자 2021.10.29
153 990179565_XzygSnFE_b18776fb4f1963df396649e97e2ad181e17b4388.jpg 


- 출조일시 : 2021. 10. 26~27(2일 짬밤낚) 

- 출조인원  : 1명

- 포인트 : 남해 앵강만 방파제(일원)

- 물때 : 13~14물 

- 바다상황 : 그럭 저럭 

- 조  과 : 방파제 이곳 저곳 발품팔아 갑순이와 문돌이 몇마리

- 낚시상황  :

아침져녁은 많이 쌀쌀해졌지만 아직 수온은 높아 갯바위는 잡어천국 ㅎ ㅎ


온갖 잡어와의 놀을도 피곤한 일이라 

애기 몇개 챙겨 갑순이와 문돌이 만나러 밤길 나섰네요..

이곳 저곳 방파제 돌아다니며 발품 팔아 갑순이와 문돌이 몇마리 만났네요..


천고어비의 계절... 

가을이 되니 갑순이와 문돌이 몸집도 많이 커진 듯 합니다..


* 사진에서 볼 수있는 칼은 필드에 가지고 다니는 넘으로 칼집은 PE 수도관 파이프를 이용 핸드메이드한 것입니다..


  당초 가죽 소재 칼집이이었으나 물 먹고 관리가 쉽지 않아 물 먹지 않는 소재로 바꾼 것 입니다.

  PE 소재 파이프로 간단히 만들 수 있어 칼이 녹슬지 않겠지요..

================

 14 댓글
2 무쌍 21-10-29 00:12
▶작성자 본인에 의해 삭제된 댓글입니다.(삭제일시 : 2021-10-29 00:13:50)
2 팔방찌 21-10-29 07:37
 님
 윗글에  감사드렸네요 거듭 거듭 감사드립니다..
47 검은바다 21-10-29 00:25
갑이 싸이즈가 커졌네요 벌써.

 축하합니다! 행운의 바늘에 당첨! 426점 적립되었습니다!

2 팔방찌 21-10-29 07:33
 님
갑순이와 문돌이는 먹세가 좋아  훅훅 자라는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14 멧돌이 21-10-29 08:30
한끼의 만찬으로 충분합니다.

 축하합니다! 행운의 바늘에 당첨! 105점 적립되었습니다!

2 팔방찌 21-10-29 08:54
 님
개인적으로 문어보다
갑오징어가 야들 야들하고 감칠맛이 더나는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작성하기
게시판 댓글쓰기